eBook 미리보기 sns공유하기

시/에세이 > 에세이

모두의 연애

민조킹 지음/ 민조킹 그림 / 팬덤북스 / 2016년12월08일 (종이책 2016년12월19일 출간)

가격정보
  구매(소장)
종이책 정가 15,000원
eBook 정가 8,000원
판매가 7,200 (10%↓+5%P)
sam 회원제 서비스 월 3,300원 부터
선물하기 장바구니
  • 상품 정보 듣기 가능
    상품 정보
    출간일 2016년 12월 08일 (종이책 2016년 12월 19일)
    포맷용량 ePUB(25.49MB)
    쪽수 276쪽 (PDF기준)
    교환/반품/환불 이용 안내
  • 이 상품의 구매 Tip!
    교보eBook 앱 첫 로그인 시 1천캐시 증정
  • 카드 & 포인트 혜택 5만원 이상 구매시 2천원 추가 적립

    통합포인트 2천원 추가적립

    일반상품을 2천원 이상 포함하여 실 결제금액이 5만원 이상 구매 시 적용됩니다.
    (* 일반상품 : 잡지/외국도서,음반/DVD,기프트/오피스 상품)
    도서정가제에 따라 종이책/eBook 상품은 일반상품에서 제외 됩니다.
    중고장터 주문 건 제외 (온라인/모바일 주문 건에 한하여 적용)
    제공되는 혜택은 주문 건 별로 적용 가능, 2개 이상 주문 건을 합산하여 계산하지 않습니다.

    닫기
MD

책소개

『모두의 연애』에는 사랑에 빠진 우리들의 솔직한 모습이 담겨 있다. 답도 없는 연애를 하면서 매 순간 고민하는 우리의 모습이 초상화처럼 그려져 있다. 짓궂은 농담 같기도 하고, 둘만 아는 암호 같기도 한 이야기는 나의 이야기를 넘어 우리의 이야기로 다가온다. 그 모습들은 위트 있게 표현되다가도 가슴 먹먹한 장면들도 있어 지금 사랑하는 모든 이들의 공감을 불러일으키기에 충분하다.
상세이미지보기

목차

1ROUND. 1year_
어느 날 갑자기
데이트
사랑받고 있어요
발 맞춰 걷기
오후 11:40
발신통화 2시간 40분
여기도 사람 있어요
헤어짐이 아쉬워
포근한 겨울
첫 여행
셔츠 사이로
오늘만이다?
그새 잠든 거야?
불꽃놀이
너와의 처음들
이러니 뻑이 가지
뭐가 그렇게 좋아?
달아요
손뼉도 마주쳐야 소리가 난다
사과하는 방법의 올바른 예
기대해
10cm
교집합
넌 어때?
이 집 잘하네
어? 이게 아닌데…
오매불망
남녀 차별
문득문득
얼마든지
온기
a hug
밀당 따위 필요 없어

2ROUND. 3years_
동전의 양면
닮아 가네
더 좋아
오늘은 내가 리드한다?
승부수
당신의 선택은?
joystick
나쁜(좋은) 손
선비 남친
복숭아
오르가슴
나는 되지만 너는 안 돼
사과하는 방법의 잘못된 예
두고 보자
흔한 풍경
언쟁의 뫼비우스
네 잘못 내 잘못?_She said
시작은 그렇게
네 잘못 내 잘못?_He said
또 울어
불편한 진실과 마주하는 순간
with you, without you
날 사랑하는 게 아니고
그러게 왜 그랬어
위로
때로는 포르노
독설
가슴 만질래?
슴부 조작
남친여친 게임
판도라의 상자
마음 정리
변했어
Isn’t she lovely

3ROUND. 5years_
편해진 거지
맨날 집이야
나른해
미술관에서
쇼윈도 커플
사진첩
오빠 어디 봐?
갈수록 느는 것은 눈치
오빠 뭐 해?
노 브라 토-크
누구 마음대로
이불 빨래
연애가 거시기
필로우 토크
더 자
너의 등짝
다 그런 것은 아니다
무슨 날이야?
의심
우리가 결혼할 수 있을까?
다른 마음
혼자서는 아무것도 못 하게 해 놓고
연애의 온도
믿어지지 않는 이야기
소맥 한잔
빈자리
너의 이유
오늘이 마지막이야
감기
드라마 같은 사랑
애증의 시작은 아마도
너는 너 나는 나
그럼에도 불구하고
change the role
가장 친한 사이

출판사서평

SNS 3만 독자가 공감한 연애의 민낯
지금 사랑하는 모든 이들을 위한
민조킹표 ‘현실 연애’


‘내가 이렇게 행복해도 될까?’
.
.
.
‘내가 이런 사랑을 받아도 될까?’

지금 사랑하는 모든 이들을 위한 민조킹표 ‘현실 연애’

인스타그램에서 야한 그림을 그리는 일러스트레이터로 핫한 민조킹의 그림 에세이 《모두의 연애》가 출간되었다. 그동안 저자는 사랑에 관한 주제에서 파생되는 남녀 간의 다양한 소재를 그림으로 그려 왔다. 이제 막 시작한 연인들의 설렘부터 소소한 데이트 풍경, 서로에게 길들여지는 순간들, 미묘한 신경전과 감정싸움 등의 모습을 두고 세심한 관찰을 통해 섬세하게 표현한다.
《모두의 연애》에는 사랑에 빠진 우리들의 솔직한 모습이 담겨 있다. 답도 없는 연애를 하면서 매 순간 고민하는 우리의 모습이 초상화처럼 그려져 있다. 짓궂은 농담 같기도 하고, 둘만 아는 암호 같기도 한 이야기는 나의 이야기를 넘어 우리의 이야기로 다가온다. 그 모습들은 위트 있게 표현되다가도 가슴 먹먹한 장면들도 있어 지금 사랑하는 모든 이들의 공감을 불러일으키기에 충분하다.

사랑하는 모든 순간의 명장면만 따로 모아 놓은 듯한 치밀한 구성
보통의 연애에서 마주하는 단골 상황, 멘트로 강력한 공감대 형성
나의 이야기를 넘어 당신에게로 전파되는 ‘보통의 연애’

“무슨 할 말이 그리 많아 전화기가 뜨거워지도록 붙잡고 있었는지.
시답지 않은 이야기에도 어찌나 웃음이 나던지.
그 밤에 왜 그토록 네 목소리가 듣고 싶었는지.”

“다툼은 아주 사소한 데서 시작된다. 여느 연인들이 다 그렇듯이 술집에서 나온 기본 안주라든가 방바닥에 떨어져 있는 머리카락, 뭐 이런 것들 때문에 싸울 수도 있음을 요즘 들어 알게 되었다. 그런 것들이 조금씩 번져 ‘그럴 수도 있겠지’, ‘이해해야지’ 마음으로는 천 번이고 만 번이고 그러려 했으나 결국은 못 견디게 서운했던 것들까지 끄집어내게 된다.”

“우리가 헤어질 수 있을까. 정말 그럴 수 있을까.”

“널 잃는 게 두려운 걸까. 혼자가 되는 게 두려운 걸까.”

_본문 중에서

‘모두의 연애’라는 제목은 그 안에 ‘보통’의 의미를 함축한다. 책에서 그려지는 연인들의 모습은 주변 혹은 자신의 경험을 빗대어 보아도 전혀 낯설지가 않다. 이런 공감들은 마치 ‘내 연애만 이런 것이 아니다’라는 동질감과 더불어 위기 상황에 직면한 이들에게는 뜻밖의 위로를 주기도 한다. 누군가에게는 과거의 추억을 소환하는 매개가 될 수도 있지만, 한창 진행 중인 이들에게는 현재 자신들의 모습을 보여 주는 거울이 되기도 한다.
책의 구성을 따라 ‘1년째’ 혹은 ‘3년, 5년째’에 접어든 연인들의 이야기를 읽다 보면 같은 소재라도 주제가 다름이 눈에 들어올 것이다. 수화기가 뜨거워져도 쉽게 통화를 끝내지 못하던 모습들을 지나 이제는 남매처럼 스스럼없는 오래된 연인들의 모습들을 보고 있노라면 갈수록 짠해 ‘웃프다’고 느낄지도 모르겠다.
하지만 사랑의 정의는 그렇게 간단하지 않다. 연애 초, 눈에서 불꽃이 이는 연인들의 모습도 사랑이지만, 매일 투닥거리면서도 서로의 끈을 놓지 못하는 오래된 연인들의 모습 역시 사랑이다. 그러니 ‘사랑이 어떻게 변해? 사랑한다면서 어떻게 그래?’라는 자기만의 틀에 갇혀 상대를 닦달하지 말자. 사랑이 변한 것이 아니라 함께한 만큼의 시간이 흘렀을 뿐이니.
연인 간의 모습을 그려낼 때뿐만 아니라 에피소드에 있어서도 저자는 어느 한쪽의 입장만 일방적으로 대변하지 않는다. 그저 멀찌감치 서서 상황만을 객관적으로 묘사한다. 한발 뒤로 물러서 있는 듯한 시선 처리는 자기 생각에만 갇혀 상대를 바라보지 못한 이들의 관점을 끌어올린다. 입장 차이를 고려해 서로의 이해를 넓혀 가는 대목이다.
나의 연애를 들여다보는 듯한 현실적인 에피소드들은 한 개인의 이야기를 넘어 결국 우리 모두의 이야기로 전파된다. 연애의 달달함과 설렘을 지나, 사소함을 넘어서 지질한 민낯에 이르는 반박 불가의 이야기는 당신의 내면 깊숙한 곳까지 파고들 것이다. 불편한 상황과 마주했던 기억들을 소환해 사이다처럼 속을 뻥 뚫어 주는가 하면, 누구에게도 말 못 할 내 연애의 지질함을 공유하면서 은밀한 공감대를 형성하게 될 것이다.

저자


저자 : 민조킹
저자 민조킹(김민조)는 술과 사람을 좋아하고, 그들을 통한 이야기들은 창작에 큰 영감이 된다. 아직도 ‘작가’로 불리는 것이 어색하고 쑥스럽다. 작가보다는 편안하고 재미있는 친구, 동생, 언니 혹은 누나이고 싶다. 돈이 많지도, 똑똑하지도 않지만, 현재의 행복 지수는 99. 앞으로도 무언가에 구애받지 않고 내가 좋아하는 것들을 그리며 사람들과 공유하는 삶을 살고 싶다.

- 꾸준히 그렸던 그림들을 모아 혼자서 만든 책 《귀엽고 야하고 쓸데없는 그림책》
- 자전적 이야기를 그림과 글로 엮은 독립 출판물 《연애고자》를 출간했다.

함께 구매한 eBook

대여 기간 안내

창닫기
  • -대여기간은 컨텐츠별로 다르게 셋팅되며, 다운로드시부터 기간이 차감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