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보eBook

sam바로가기
로딩중

소설 > 영미소설

세트

[31%▼]세계 호러 걸작선 세트

에드거 앨런 포 외, 아서 코넌 도일 외 지음/ 책세상 / 2019년08월13일

가격정보
  구매(소장)
eBook 정가 11,000원
판매가 9,900 (10%↓+5%P)
  • 상품 정보 소득공제
    상품 정보
    출간일 2019년 08월 13일
    포맷용량 ePUB (24.41MB)  |  PDF (3.75MB)
    교환/반품/환불 이용 안내
  • 카드 & 포인트 혜택 5만원 이상 구매시 2천원 추가 적립

    통합포인트 2천원 추가적립

    일반상품을 2천원 이상 포함하여 실 결제금액이 5만원 이상 구매 시 적용됩니다.
    (* 일반상품 : 잡지/외국도서,음반/DVD,기프트/오피스 상품)
    도서정가제에 따라 종이책/eBook 상품은 일반상품에서 제외 됩니다.
    중고장터 주문 건 제외 (온라인/모바일 주문 건에 한하여 적용)
    제공되는 혜택은 주문 건 별로 적용 가능, 2개 이상 주문 건을 합산하여 계산하지 않습니다.

    닫기
MD

세트 구성 상품(전 2권)

책소개

[세계 호러 걸작선 1]
세계 공포 소설선집. 애드거 앨런 포, 기 드 모파상을 포함한 공포 문학 대가 14인의 숨은 작품들을 소개하는 책이다. 이 책은 문학사의 주변부에서, 때로는 중심에서 현재까지 도도히 흘러운 공포 문학의 자취와 그 생명력, 등을 살피는 데 안내 역할을 한다.

["눈을 감을 수 없어서 저는 구멍으로 계속 바라보고 있었어요." 아이린은 말했다. "허리에 쉬로 만든 허리띠가 고정되어 있어서……. 쇠 허리띠에서 도저히 벗어날 수 없었어요. 먼지가 입 속으로 들어왔어요. 저는 벽돌을 깨물었어요. 혀가 긁히고 피가 났지만, 제가 지켜보는 앞에서 - 그들은 저를 벽 속에 넣어 벽돌을 바르고 돌로 틀어 막았어요 - 그들이 당신의 두손을 잘라버려서……. 당신은 저를 구해 밖으로 나갈 수 없었지요."]
영국의 공포 소설 대가인 앨저넌 블랙우드의 소설 <헌 옷> 중.


[세계 호러 걸작선 2]
겨울에 읽을 만한 공포 소설 걸작선.
<세계 호러 걸작선 2>는 에드거 앨런 포를 제외하고는 전편과 다른 작가들로 구성함으로써 내용과 형식면에서 다양함을 추구했다. 이들은 대개 19~20세기 영미 문단에서 활동했던 작가들로, 사회물, 추리물, 미스터리, SF, 판타지 등에서 다양한 창작 활동을 보여 주었다. 여기 실린 총 14편의 중단편은 한국에 처음 소개되는 작품들로, 가슴을 철렁 내려앉히는 반전이 있는 아서 코넌 도일의 「새녹스 사건」, 인간과 유령의 역할 전도를 희극적으로 그린「캔터빌의 유령」, 짜임새 있는 구성과 탁월한 심리 묘사가 돋보이는 「누런 벽지」등을 통해 공포의 다양한 변주를 확인할 수 있다. 또, 공포와 유머가 결합된 포의 작품(「소모된 남자」)과 공상과학소설로 더 잘 알려진 허버트 조지 웰스의 「솔방울」을 만나는 기쁨도 남다르다.

한편, 1편에 비해 여류작가들을 전면에 배치했다는 것도 이 책만의 특징이다. <프랑켄슈타인>의 저자 메리 셸리의 「죽어야 하는 불멸」, 여성에 대한 사회적 억압을 민감하게 포착한 메리 윌킨스 프리먼의 「벽 그림자」, 엘리자베스 클레그헌 개스켈의 「늙은 보모 이야기」 등은 여성의 정체성과 성의 억압에 근원하는 공포의 세계를 보여주는 작품들이다.

저자

저자 : 에드거 앨런 포 외, 아서 코넌 도일 외



Klover 평점/리뷰  총 1

Klover 평점/리뷰 남기면, 통합포인트 적립! ?
10 /10
  • 1
  • 0
  • 0
  • 0
1
좋아요
0
잘읽혀요
0
정독해요
0
기발해요
0
유용해요
0
기타

함께 구매한 eBook

대여 기간 안내

창닫기
  • -대여기간은 컨텐츠별로 다르게 셋팅되며, 다운로드시부터 기간이 차감됩니다.